개에 관한 소문 10가지

10 12월, 2018
개를 기르고 돌보는 방법에 대한 다양한 소문이 있다.

개를 기르고 돌보는 방법에 대한 다양한 소문이 있다. 어떤 소문은 진실을 포함하고, 또 어떤 소문은 단지 오래된 통념에 불과하다. 개를 돌보는 방법에 관한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전문가와 상담하는 것이 가장 좋다. 이 글에서는 개에 관한 가장 일반적인 통념을 소개하고, 몇 가지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개에 관한 가장 일반적인 통념 10가지

개는 흑백으로 보인다

사람들의 생각과는 달리, 개는 실제로 흑백 외에 훨씬 더 많은 색상을 볼 수 있다. 구별할 수 없는 색상 범위가 있지만, 빨강, 파랑 및 노랑 같은 순수한 색상과 몇 가지 색상은 볼 수 있다.

인간의 1년은 개의 7년과 같다

인간의 나이에 비례한 개의 나이를 계산해 보는 일은 생각보다 쉽지 않다. 사실, 품종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정확한 공식은 없다.

강아지의 “인간 나이”는 강아지의 크기, 품종 및 발달단계에 따라 다를 수 있다. 온라인에서 더욱 정확하게 계산을 해주는 기능이 많이 나와 있다.

개에 관한 소문 10가지

뼈를 먹으면 이빨을 강해진다

사람들은 강아지에게 뼈를 주는 것이 좋다고 한다. 이것은 뼈가 개 치아를 닦고 청소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뼈는 실제로 당신의 강아지의 건강에 매우 좋지 않을 수 있다. 개가 뼈를 산산조각을 내어, 뼈 일부를 삼킨다면 내부 상해를 크게 입을 수도 있다. 창자에 구멍을 뚫거나, 혀를 자르거나, 심지어 그를 질식시킬 수도 있다.

개의 위를 정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잔디

잔디를 먹는 개는 흔히 보이지만, 잔디를 먹도록 두면 안 된다. 대부분 식물과 마찬가지로, 개는 잔디를 소화하지 못한다. 그래서 장점막을 자극해 구토를 일으킨다.  

일부 개는 구토를 유도하고 복통을 완화하기 위해 풀을 먹는다. 그러나 이 방법은 좋지 않다. 가장 좋은 해결책은 수의사에게 검진을 받고 올바른 치료를 하는 것이다.

개가 바닥에 뒷발을 끌면 기생충 때문이다

기생충이 항문 가려움증을 일으킬 수 있지만, 이것은 반드시 개가 바닥에 뒷다리를 끌고 다니는 이유는 아니다. 때로는 화장실에 갔다가 일부 대변이 항문 주위를 건조해 가려움증을 유발할 수 있다. 그러므로 개들이 스스로 깨끗하게하는 방법으로 잔디밭이나 땅 위에서 뒷다리를 끌고 다닌다.

순수혈통 개가 더 건강하다

이것은 강아지에 관한 일반적인 통념 중 하나이지만, 그것을 뒷받침할 증거는 없다. 개의 건강은 순수 혈통인지 잡종인지가 중요한 게 아니라, 다른 요인에 의해 결정된다. 그러나, 일부 품종이 특정 질병에 걸리기 쉽다는 것은 사실이다.

특정 품종은 좀 더 공격적이다

확실히 일부 개 품종은 다른 개 품종보다 성격이 있다. 그러나 개의 성격은 양육 스타일에 의해 결정된다. 예를 들어, 핏불은 공격적인 개로 간주하지만, 다른 개와 싸우거나 공격하도록 훈련받았거나 강아지 때 학대를 당하면, 공격성이 나타나기 쉽다.

공격적인 개는 물고 난 후 턱을 닫아버린다는 통념이 있지만 사실이 아니다. 다른 것들과 마찬가지로, 크기, 품종 및 기타 특정 기능에 의존한다.

개들은 핥아서 상처를 치료한다

상처를 핥는 행동은 고통받고 있다는 표시이다. 개는 불편함이나 가려움증을 완화하려고 노력하고 있는 거 일지도 모른다. 그래서 개는 스스로 핥는다. 그러나 이런 행동으로 실제로는 원하는 결과를 얻어내지 못한다.

개의 입에는 박테리아가 많이 있어서 상처에 감염될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상처를 끊임없이 적시기 때문에 치유가 되지 않는다. 가능하다면 개가 상처를 핥지 못하게 하는 것이 가장 좋다.

개에 관한 소문 10가지

암컷 개는 첫 아이를 낳기 전에 중성화시키면 안 된다

대부분 전문가는 암컷 개를 중성화하기 위해 첫 아이를 기다릴 필요가 없다고 확신한다. 동물에게 번식은 본능이지 정서적인 문제가 아니다. 어미 개가 되지 못하더라도 암컷 개가 우울해하지 않을 것이다.

개는 안기는 것을 좋아한다

사실, 당신이 개를 안으면 개는 위협을 느낀다. 애정의 표시로 토닥거려 주는 것이 훨씬 낫다. 개가 훨씬 더 기쁘게 생각할 것이다.

결론

개에 관한 많은 소문이 있기 때문에 몇 가지를 명확히 해 두는 것이 좋다. 잘 알고 있는 만큼 개를 돌볼 때 더 나은 선택을 할 수 있다. 혹시라도 얻은 정보가 의구심이 든다면, 수의사에게 항상 조언을 구해야 한다.

  • Miller, P. E., & Murphy, C. J. (1995). Vision in dogs. Journal of the American Veterinary Medical Association.
  • Bjone, S. J., Brown, W. Y., & Price, I. R. (2007). Grass eating patterns in the domestic dog, Canis familiaris. Recent Advances in Animal Nutrition in Australia.
  • Brodbelt, D. C., Pfeiffer, D. U., Young, L. E., Wood, J. L. N., Department of Primary Industries, V., Yeates, J., … King Marston, L.C., Bennett, P.C., T. (2011). The price of a pedigree: Dog breed standards and breed-related illness. Applied Animal Behaviour Science. https://doi.org/10.1093/bja/aem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