멸종 위기에 처한 동물

19 3월, 2021
현재 수천 종이 멸종 위기에 처해 있지만 언젠가 모든 동물이 멸종되는 걸까? 이러한 질문에 대한 답은 간단하다. 특정한 '요건'을 충족하는 종만 그렇다.

현재 25,000개가 넘는 종이 멸종 위기에 처해 있으며, 그중 상당수가 어쩌면 2050년까지 살아남지 못할 수도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는가? 이렇게 되면 모든 동물이 궁극적으로 멸종 위기에 처해 있는지, 먼 훗날의 지구에는 단 한 마리의 동물도 남지 않게 되는지 궁금할 수 있다. 오늘은 이러한 질문에 대한 답을 알아보려고 한다.

멸종 위기에 처한 종

국제자연보전연맹(IUCN)에 따르면 현재 25,000종 이상의 동식물이 심각한 멸종 위기에 처해 있다.

가장 큰 위험에 처한 종 중 하나는 자바 코뿔소로, 자연 서식지인 인도네시아에 아직 살아 있는 동물은 50마리에 불과하다. 문제의 주요 부분은 자바 코뿔소의 뿔에 마법의 힘이 있다는 믿음으로 이러한 동물을 불법적으로 사냥한다는 것이다.

돌고래의 한 유형인 바키타는 심각한 멸종 위기에 처한 또 다른 종으로, 야생에는 오직 60마리만 남아 있다. 바키타의 자연 서식지는 멕시코 캘리포니아만의 북부 지역이다. 이러한 종의 주된 위협은 어망에 자주 걸린다는 것이다.

메뚜기는 대부분 떼로 발견된다. 하지만 Crau Plain 메뚜기라는 아종은 프랑스에 있는 서식지가 파괴되고 있어 IUCN의 위험 목록에 포함되어 있다. 이러한 종이 사라지면 이를 먹는 황조롱이와 같은 새에게 심각한 결과가 발생할 것이다.

더 읽어보기: 돌고래 수족관은 창살 없는 감옥이다

모든 동물이 멸종 위기에 처해 있을까

모든 동물은 결국 멸종할까?

비관적인 느낌이 든다면 상황이 이렇게 계속될 경우 모든 동물이 지구상에서 사라지게 될 것으로 생각할 수 있다.

목록에 있는 종의 수가 매년 증가하는 것은 사실이다. 이에 반해 위험 목록을 만드는 IUCN은 그중 약 25%만이 진정으로 완전히 멸종될 위험에 처해 있다고 한다.

현대의 인간 활동이 동물이 멸종되는 데 유일한 역할은 아니더라도 큰 역할을 했지만, 더 취약한 종도 있다. 일부 사례에서는 이러한 취약성이 동물의 운명으로 이어지는 것의 일부가 되기도 한다. 그렇지만 정확히 어떤 종이 그런 걸까?

1. 한정된 지역에 사는 동물

예를 들어 섬과 같은 한 곳에 서식하는 동물은 다른 곳으로 갈 수 없어 특히 위험하다. 또한 주변에 있는 동물 외에 다른 어떤 동물과도 접촉하지 않아 새로운 종에 의한 모든 질병에 취약하다.

2. 이동하는 동물: 멸종 위기에 처해 있는 종

단지 새에 대해서만 말하는 것이 아니다. 추위나 더위에서 벗어나고자 해마다 긴 여정을 떠나는 모든 동물에 해당하는 이야기이다. 이러한 동물은 이동하는 모든 곳이 특정한 생활 조건을 충족해야 하므로, 큰 위험에 처해 있다.

더 읽어보기: 대구의 이동 패턴

모든 동물이 멸종 위기에 처해 있을까

3. 많은 공간이 필요한 동물

이처럼 광범위한 동물의 주된 ‘약점’은 정상적인 생활을 하는 데 많은 영토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짝짓기를 하거나 먹이를 먹거나 또 다른 이유로 한 계절에 수백 마일을 이동할 수 있다. 개과 동물과 맹금류를 좋은 예시로 들 수 있다.

4. 덩치가 큰 동물

가장 잘 알려진 멸종 위기종에는 북극곰, 코끼리, 코뿔소가 있다. 북극곰의 경우 지구 온난화와 녹고 있는 만년설이 주된 문제이다. 코끼리와 코뿔소는 불법 사냥과 서식지 파괴가 큰 문제이다.

하지만 다른 요인도 있다. 큰 동물은 매일 또는 계절마다 더 많은 양의 먹이를 먹어야 한다. 생태계가 변하면 평소보다 먹을 수 있는 먹이의 양이 줄어들 수 있다.

5. 충분히 번식하지 못하는 동물

충분히 번식하지 못하는 동물로는 고릴라가 있다. 물론 고릴라가 멸종 위기에 처한 데에는 사냥과 나무 부족도 큰 이유가 된다. 고릴라는 한 마리의 새끼에게 많은 시간과 에너지를 쏟고, 새끼는 수년간 엄마에게 의존하며 살아간다. 암컷은 그 기간에 다시 임신을 하지 않고 새끼에게 전적으로 헌신한다.

멸종 위기에 처한 다른 종은 안정적인 환경에 서식하는 동물이다. 기후 변화와 같이 이러한 안정성이 사라지면 파충류의 경우 정상적인 생활 주기로 앞으로 나아갈 수 없다. 작은 무리를 지어 다니는 동물도 사냥꾼과 포식 동물이 쉽게 발견할 수 있어 위험하다.

  • Baena, M. L., & Halffter, G. (2008). Extinción de especies. In Conabio. Capital natural de Méx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