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면 유형에 따른 반려견의 성격

11 5월, 2018

개들은 밤에 잠을 자고도 낮잠도 많이 잔다는 것이 이미 알고 있는 사실이다. 혹시 당신의 털 많은 친구가 잠을 자는 자세를 관찰해본 적이 있는가? 한번 관심을 기울여보자.

반려견의 수면 유형을 살펴보면, 당신과 함께 있는 것과 주변 환경에 얼마나 편안함을 느끼는지에 대한 반려견의 성격을 자세히 알게 될 것이다. 

반려견의 수면 시간

우리의 네 발 달린 친구가 잠을 잘 자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개의 크기∙나이∙그들이 참여하는 신체 활동에 따라 잠을 자며 보내는 시간은 다양하다. 평균적으로 개들은 12시간에서 14시간의 잠이 필요하다.

어른 개들은 8~9시간 정도를 자고 하루 중 몇 시간의 낮잠을 잔다. 반면, 많은 에너지를 쓰는 어린 강아지들은 하루 중 대부분의 시간인 약 18시간을 푹 잠든다.

잠자는 동안 개들이 취하는 자세는 반려견들의 성격에 대한 많은 것을 알려준다.

잠자는 자세로 알 수 있는 반려견의 성격

잠자는 자세로 알 수 있는 반려견의 성격

개가 잠을 자는 수면 시간 외에도 잠을 자는 자세는 반려견의 성격을 알려 주는 몇 가지의 정보를 전달해준다.

아래에서 우리는 개들이 쉬는 동안 취하는 주요 자세와 그것이 보여주는 의미를 자세히 살펴볼 것이다.

옆으로 잔다

개가 옆으로 자는 것은 그들의 주변 환경과 스스로가 확신이 있고 편안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것은 편안한 자세이며 동물들이 행복하고 걱정없음을 느낀다는 것을 나타내 준다. 그러나 이 자세는 또한 그들이 당신을 신뢰하고 매우 충성심이 있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게다가 옆으로 자는 것은 떠돌이 개들이 취하는 흔한 자세이기도 한데, 안타깝게도 집이 없는 상태가 익숙해진 것이다. 이러한 이유로 그들은 어디서든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능력이 발달된 것이다.

몸을 바짝 웅크린다

개들이 잠을 자는 가장 흔한 방식 중 하나인데 그들의 몸의 온기를 유지하기 위해 몸을 움츠리는 것이다. 이것은 또한 목과 같은 몸의 필수 장기와 기관을 보호하기 위한 방식이기도 하다.

만약 당신의 강아지가 잠자는 동안 몸을 움츠리는 개 중에 하나라면 이는 분명 순하고 마음이 맞는 동물일 것이다.

대자로 드러 누워 있다

등을 대고 대자로 드러 누워서 자는 개는 편안함을 느끼고 그들 스스로와 그들을 둘러싼 환경에 확신이 찬 이들이다.

반대로 뒤집어져 있는 것은 취약한 상태이므로 유의하자. 만약 개가 이 자세로 잔다면 그들은 행복하고 자신감 있으며 자신이 있는 장소에서 어떤 나쁜 일도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는 절대적인 확신을 품고 있는 것이다.

배를 깔고 눕는다

이 자세는 개가 종종 깊게 잠들었을 경우 취하는 자세이다. 그렇기에 보통 낮잠을 잘 때 배를 깔고 자는 것이다. 이런 자세로 자면 그들의 한쪽 귀는 주변에 무슨 일이 일어났을 때 감지할 수 있게 된다.

이 자세를 선택하는 개들은 일반적으로 다정하고 소심하다. 하지만 이들은 언제든 주인과 놀고 산책을 할 준비가 되어 있는 에너지가 많은 활동적인 친구들이다.

기절한 자세

이 기절한 듯한 자세는 개들이 하루 종일 활동을 했거나 무척 더울 때 보이는 자세이다. 그들은 등을 대고 누워서 더 빨리 몸을 식히려는 것이다.

성격과 관련지어 보면, 이런 자세를 취하는 반려견은 다른 상황이나 환경에 쉽게 적응하는 안정감을 느끼고 느긋한 이들이다.

몸을 쭉 펴고 늘어져 있다

쉬려고 이 자세를 취하는 경향이 있는 강아지들은 에너지가 넘칠 때이지만 동시에 의욕적이고 행복한 이들이다.

이는 얼굴을 아래에 대고 잠을 자거나 마치 나는 것처럼 앞과 뒷 다리 모두를 쭉 펴고 있는 자세로 이루어진다.

반려견의 휴식에 관한 또 다른 고려 사항

반려견 산책

반려견의 성격과 상관 없이 잠을 잘 자게 하려면 하루 동안 충분한 신체적∙정신적 활동을 시켜줘야 한다는 것을 명심하자. 다음과 같은 활동을 통해 이루어질 수 있다.

  • 산책
  • 운동
  • 두뇌 게임
  • 상호작용이 가능한 장난감

그들을 안아주는 일도 잊지말자. 그러면 반려견들은 분명 안심하고 행복을 느끼며 잘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