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에서 가장 몸집이 큰 곤충, 웨타의 특징

24 1월, 2021
웨타는 뉴질랜드의 토종 곤충이고 지구상 가장 몸집이 큰 곤충 중 하나이다.

웨타(Weta)는 지구에서 볼 수 있는 가장 몸집이 큰 곤충 중 하나로 뉴질랜드에 서식한다. 마치 SF 영화에서 튀어나온 듯한 모습이지만 사실 웨타는 뉴질랜드 전역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고 인상적인 몸 크기로 인해 못보고 지나치는 것이 더 어려운 일이다. 뉴질랜드에서 가장 상징적인 동물 중 하나인 웨타의 특징을 자세히 알아보자.

웨타의 특징

정식 명칭 또는 의미에 따르면 웨타라는 단어는 곤충 중 웨타아과(Anostostomatidae)와 꼽등잇과(Rhaphidophoridae) 2가지 과에 속한 70여 종의 곤충 모두에게 사용되는 명칭이다.

다수의 뉴질랜드 토종 동물들과 마찬가지로 웨타라는 이름 또한 마오리어에서 나온 것이다. 화석 연구 결과 과학자들은 이 곤충이 약 19억년 전 트라이아스기 때부터 지구상에 존재했던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웨타는 전세계 곤충 중 가장 몸집이 큰 품종 중 하나이다. 자이언트 웨타(데이나크리다 팔라이, Deinacrida fallai)는 몸길이가 최장 20 cm까지 자랄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생김새는 가까운 친척인 메뚜기나 귀뚜라미와 비슷하다.

더 읽어보기: 섬 거대화와 섬 왜소화는 무엇일까

지구에서 가장 몸집이 큰 곤충, 웨타의 특징

웨타 종 전반적으로 공통되는 특징 중 하나는 날 수 없다는 것인데 그 이유에는 커다란 몸집과 그에 따른 체중도 한몫을 하고 있다. 그리고 야행성이라는 점 또한 공통 사항이다. 낮 동안 숨어있는 것을 선호하고 밤이 되면 먹을 것을 찾으러 나선다. 식습관은 품종에 따라 다른데 잡식성도 있고 과일, 잎사귀, 씨앗 등 채식만 먹는 품종도 있다. 

웨타의 겨울 생존 방법

웨타는 독특한 생김새를 가지고 있는 것 뿐만 아니라 매우 놀라운 날씨에 적응력을 가지고 있다. 추운 겨울이 되면 웨타는 휴면 생활을 시작한다.

휴면 생활이란 모든 신체 기능을 임시적으로 멈추는 것으로 그 덕분에 웨타는 거의 불멸의 존재이다. 날씨가 추워지면 세포가 동결되는 것을 막기 위해 수분을 막는데 이것은 겨울 생존에 도움이 된다. 이 놀라운 능력은 다른 곤충은 물론 세균이나 식물에서도 발견되는 방식이다.

더 읽어보기: 큰곰과 회색곰은 어떤 점이 다를까?

지구에서 가장 몸집이 큰 곤충, 웨타의 특징

웨타의 품종

가장 먼저 알아볼 품종은 자이언트 웨타이다. 이 이름으로 불리는 품종은 총 11개 종으로 모두 데이나크리다 속에 속한다. 이 괴물 같은 곤충은 체중이 최대 28g 까지 나갈 수 있다. 하지만 70g까지 나가는 경우가 보고된 적도 있다. 일반적으로 남쪽 섬보다 고도가 높은 곳과 좀 더 작은 외곽 섬에 서식하는 것이 보통이다.

그리고 또 하나의 유명한 품종은 나무 웨타(트리 웨타)이다. 헤미데이나(Hemideina) 속에 속하고 나무에 난 구멍에 한 마리의 수컷과 여러 마리의 암컷이 무리를 이루어 함께 서식하는 것이 보통이다. 커다란 턱이 특징인데 위협을 느끼는 경우 망설임 없이 이 턱을 활용한다. 현재까지 나무 웨타로 알려진 품종은 7종이다.

마지막으로 송곳니 웨타가 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이 품종은 매우 큰 송곳니를 가지고 있고 수컷의 경우 송곳니가 턱에서 앞쪽으로 돌출되어 있다. 수컷은 싸움을 나면 이 송곳니를 활용한다. 이 품종은 주로 육식성이고 벌레나 다른 곤충을 먹잇감으로 삼는다. 나무 웨타와 마찬가지로 나무에 난 구멍에 서식한다.

  • Pratt, R. C., Morgan-Richards, M., & Trewick, S. A. (2008). Diversification of New Zealand weta (Orthoptera: Ensifera: Anostostomatidae) and their relationships in Australasia. Philosophical Transactions of the Royal Society B: Biological Sciences363(1508), 3427-3437.

 

  • Watts, C., Stringer, I., Sherley, G., Gibbs, G., & Green, C. (2008). History of weta (Orthoptera: Anostostomatidae) translocation in New Zealand: lessons learned, islands as sanctuaries and the future. In Insect Conservation and Islands (pp. 165-176). Springer, Dordrecht.